취리히행 대한항공기 '음성통신 장비' 결함으로 독일에 비상착륙

Write : 2017-07-16 15:52:46 Update : 2017-07-16 16:16:02

취리히행 대한항공기 '음성통신 장비' 결함으로 독일에 비상착륙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스위스 취리히로 향하던 대한항공 여객기가 음성통신 장비 결함으로 독일 공항에 비상착륙했습니다.

대한항공은 15일 오후 5시 54분 인천공항을 이륙한 대한항공 KE917편이 목적지인 취리히 공항 도착 40분 전쯤, 독일 영공을 비행하다 음성통신 장애를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안전 확보를 위해 한국 시각으로 16일 오전 5시 15분쯤 독일 공군의 도움을 받아 독일 슈투트가르트 공항에 비상 착륙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해당 여객기에 탑승했던 승객 216명을 원래 목적지인 스위스 취리히까지 버스로 수송한다고 말했습니다.

이 여객기는 애초 15일 오후 2시 55분쯤 출발 예정이었으나 중국 상공의 기상 악화로 출발이 3시간 정도 지연됐습니다. ###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의 11개 언어 방송 프로그램 오디오 서비스를 모바일로 손쉽고 빠르게 청취하실 수 있는 On-Air 전용 앱입니다.

<

2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