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드 전자파 기준치 이하”…정부 추가 배치 계획은?

Write : 2017-08-13 16:21:43 Update : 2017-08-13 16:21:43

“사드 전자파 기준치 이하”…정부 추가 배치 계획은?

경북 성주군의 미군 사드 기지에서 인체 유해성 검증을 위한 소규모 환경 영향 평가가 진행됐습니다.

관심을 모았던 전자파 측정에서는 기준치를 밑도는 수치가 나온 가운데, 정부는 사드 추가 배치 시기를 조율하고 있습니다.

주민 반대로 육로 방문이 무산된 지 이틀 만에 '소규모 환경영향평가'가 재개됐습니다.

전자파 측정에서 순간 최대 값은 0.04634W/㎡으로 인체보호기준 10W/㎡의 1/200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레이더에서 100미터 떨어진 지점에서 측정한 소음은 51.9db 수준으로 주택가 낮 시간대 소음 기준보다 조금 높게 측정됐습니다.

기지에서 8km 떨어진 김천 혁신도시에서 예정됐던 전자파 측정은 반대 주민들과 충돌을 우려해 무산됐습니다.

주민들이 원할 경우 언제든 재측정이 가능하다고 국방부는 설명했습니다.

국방부는 이번 점검 결과를 참고하고. 한미간 협의를 거쳐 나머지 사드 4기를 추가로 임시 배치한다는 계획입니다.

하지만 주민과 환경 단체는 여전히 더 엄밀한 전략환경영향평가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어 논란은 당분간 계속될 전망입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