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기 전 국정원장 검찰 조사 중 긴급체포

Write : 2017-11-14 09:04:57 Update : 2017-11-14 09:05:44

이병기 전 국정원장 검찰 조사 중 긴급체포

박근혜 전 대통령이 국정원으로부터 40억 원대의 특수활동비를 상납받았다는 의혹과 관련해 이병기 전 국가정보원장이 14일 새벽 긴급체포됐습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는 이 전 원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하던 중 제반사항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이 전 원장 신병을 확보했다며 체포시한 내에 구속영장 청구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전 원장 체포시한은 48시간으로 16일 새벽까지입니다.

이 전 원장은 특수활동비 상납과 직접 관련된 3명의 국정원장 가운데 마지막 조사 대상입니다.

검찰은 이 전 원장을 상대로 특수활동비가 매달 5천만 원에서 1억 원으로 늘어난 점을 확인했습니다.

특히 이 전 원장이 대통령 비서실장이 된 배경에 특수활동비 상납이 영향을 미쳤는지 집중적으로 조사했습니다.

뇌물죄를 구성하는 핵심요소인 대가성 여부가 드러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검찰은 또 이 전 원장이 국정원장 시절에는 특수활동비를 상납했고 청와대로 들어가서는 받는 입장이었던 점도 주목하고 있습니다.

특활비 상납 구조를 규명할 핵심 인물로 보는 이유입니다.

이 전 원장은 13일 검찰에 출석하면서 혐의를 인정하는 취지로 자신의 입장을 밝히기도 했습니다.

검찰 수사는 이제 받은 쪽으로 초점이 맞춰질 예정입니다.

매달 5백만원씩 받은 것으로 알려진 조윤선, 현기환 전 청와대 정무수석이 우선 조사 대상입니다.

특수활동비의 종착점으로 지목된 박 전 대통령은 이미 피의자로 입건된 상태입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의 11개 언어 방송 프로그램 오디오 서비스를 모바일로 손쉽고 빠르게 청취하실 수 있는 On-Air 전용 앱입니다.

<

2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