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콜 BMW 집단소송' 참가자 1천500명 넘어

Write : 2018-08-21 14:52:12 Update : 2018-08-21 15:25:42

'리콜 BMW 집단소송' 참가자 1천500명 넘어

리콜 대상 BMW 차량의 집단소송에 참여하겠다는 사람이 1천500명을 넘어섰다고 법무법인 해온이 21일 밝혔습니다.

BMW 차량 집단소송을 진행 중인 한국소비자협회의 법률 자문을 맡고 있는 법무법인 해온은 집단소송 참가자를 모집하기 시작한 13일부터 20일까지 참여 의사를 밝힌 사람이 1천500명을 넘었다고 밝혔습니다.

구본승 해온 대표변호사는 "이번 주 내에 소송 참여자들과 개별계약을 거쳐 이달 중 소장을 접수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구 변호사는 "리콜이 시작됐지만 일부 차주들은 연말까지 기다려야 하는 것으로 나타나 차주들의 분노가 극에 달하면서 소송 참여자가 앞으로 급격히 늘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해온은 지금 추세라면 1차 소송 참여자가 2천 명에 육박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소비자협회와 해온은 오는 24일까지 1차 집단소송인단을 모집하고 있습니다.

소비자협회와 해온은 또 집단소송에 따른 채권 확보를 위해 인천 BMW 드라이빙센터의 건물과 부지사용권, BMW코리아가 입주한 서울 회현동 스테이트타워의 임차보증금 등 BMW코리아 소유로 추정되는 자산에 대해 가압류를 요청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해온 측은 "집단소송 참여자가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는 데다 승소할 경우 손해배상 청구비용만 수백억 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돼 BMW 측의 자산 가압류를 추진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Photo : YONHAP News]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2018 남북정상회담
북한 인사이드
청취자 만족도 조사 결과 -K
Let's Learn Korean (Mobile)
기타 서비스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의 11개 언어 방송 프로그램 오디오 서비스를 모바일로 손쉽고 빠르게 청취하실 수 있는 On-Air 전용 앱입니다.

<

2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