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수출입물가 석 달 만에 올라…유가상승 영향

Write : 2017-05-17 09:08:55 Update : 2017-05-17 09:50:39

4월 수출입물가 석 달 만에 올라…유가상승 영향

지난달 국제유가가 오르면서 우리나라의 수출입물가도 상승했습니다.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7년 4월 수출입물가지수'를 보면 지난달 수입물가지수(2010=100·원화기준) 잠정치는 81.79로 3월보다 0.5% 올랐습니다.

이로써 수입물가지수는 2∼3월 연속으로 내렸다가 석달 만에 오름세를 나타냈습니다.

수입물가 추이는 보통 소비자물가에 반영됩니다.

수입물가 상승에는 국제유가가 큰 변수로 작용했습니다.

지난달 중동산 원유 가격의 기준이 되는 두바이유의 배럴당 가격은 평균 52.3달러로 전월보다 2.1% 올랐습니다.

5월 들어 떨어졌던 국제유가는 최근 다시 상승세를 탔습니다.

석유수출국기구 회원국과 비회원국의 대표격인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가 지난 15일 감산 시한을 오는 6월에서 내년 3월까지 연장하기로 합의했기 때문입니다.

4월 수입물가를 용도별로 보면 농림수산품, 광산품 등 원재료가 2.5% 올랐고 자본재는 0.4% 상승했습니다.

특히 철광석(29.7%)과 천연가스(7.0%)의 상승 폭이 컸습니다.

반면, 중간재는 0.2%, 소비재는 0.5% 각각 떨어졌습니다.

수입물가지수는 작년 4월과 비교해선 9.3% 상승했습니다.

수출물가 역시 석 달 만에 올랐습니다.

수출물가지수는 3월보다 0.5% 오른 85.46으로 집계됐습니다.

품목별로는 농림수산품이 1.9% 올랐고 공산품은 전기 및 전자기기, 석탄 및 석유제품을 중심으로 0.5% 상승했습니다.

공산품 중 플래시메모리(9.0%), D램(DRAM·5.6%), 윤활유(13.9%), 휘발유(4.5%)가 큰 폭으로 올랐습니다.

수출물가지수는 전년 동월과 비교하면 8.7% 올랐습니다.

상승률이 2009년 3월(17.4%) 이후 8년 1개월 만에 가장 높았습니다.

수출입물가는 계약통화 기준으로도 나란히 올랐습니다.

수입물가가 3월보다 0.5% 올랐고 수출물가는 0.7% 상승했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