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위, 이통 3사 요금제 담합 의혹 조사

Write : 2017-08-09 16:48:33 Update : 2017-08-09 17:20:18

공정위, 이통 3사 요금제 담합 의혹 조사

공정거래위원회가 이동통신 3사의 요금제 담합 의혹과 관련해 조사에 나섰습니다.

9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공정위는 이날 SK텔레콤·KT·LG유플러스를 상대로 현장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앞서 참여연대는 지난 5월 "통신 3사가 데이터 요금제를 담합한 의혹이 있다"며 공정위에 신고했습니다.

데이터 300MB를 제공하는 요금제 가격이 3만2천900원 안팎으로 유사하고, 무제한 요금제는 6만5천890원으로 동일하다는 게 주된 이유였습니다.

한 달 뒤 공정위는 "요금이 유사하다는 자체 만으로 담합을 곧바로 인정하기는 곤란하다"며 "앞으로 해당 사업자들이 요금 결정 과정에서 사전 합의가 있었는지에 관해 다각도로 확인해 볼 예정"이라고 답변했습니다.

이번 조사와 관련해 공정위 관계자는 "개별 사건은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답했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의 11개 언어 방송 프로그램 오디오 서비스를 모바일로 손쉽고 빠르게 청취하실 수 있는 On-Air 전용 앱입니다.

<

2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