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장관 "평창올림픽서 첫서비스 5G 상용화하면 큰 변화 예상"

Write : 2017-09-22 16:36:28 Update : 2017-10-05 16:07:02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22일 "평창올림픽에서 세계 최초로 시범서비스되는 5세대 이동통신이 상용화되면 우리나라에 큰 변화를 불러올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유 장관은 22일 대전 대덕연구개발특구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내 기술로 개발된 5G 이동통신이 상용화되면 단순히 인터넷 속도가 20배 빨라지는 수준이 아니라 사물인터넷을 비롯해 가상세계, 인공지능, 자율주행이 실제로 구현될 것"이라며 이렇게 설명했습니다.

KT는 내년 초 열리는 평창올림픽 기간 세계 최초로 5G 이동통신 시범서비스를 합니다.

주요 선진국이 일본 도쿄올림픽이 열리는 2020년을 전후로 5G 이동통신 상용화를 추진 중인 점을 고려하면 한 발짝 앞선 것입니다.

5G는 최대 속도가 20Gbps에 이릅니다.

현재 LTE 속도 400∼500Mbps보다 40∼50배 빠르고, 처리 용량도 100배나 많습니다.

유 장관은 또 "국내 4차 산업혁명 방향을 논의하게 될 대통령 직속 위원회 구성 결과를 비롯한 정책 방향을 조만간 발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장관급 5명을 비롯해 민간위원 인선이 모두 끝났는데, 청와대서 인사검증을 마치면 바로 발표할 것"이라며 "민간위원은 최대 25명이 될 수 있고 그보다 적을 수도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위원 구성이 끝나고 위원회가 공식 출범할 때 국내 4차산업 국가 방향성에 대한 큰 그림을 공개하겠다"며 "큰 그림에 분야별 살을 붙인 구체적인 사업 내용은 민·관 협의를 거쳐 연말께 나올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