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한국산 스티렌에 덤핑판정…미중무역갈등에 한국은 '샌드위치'

Write : 2018-02-13 10:36:14 Update : 2018-02-13 12:08:23

중국, 한국산 스티렌에 덤핑판정…미중무역갈등에 한국은 '샌드위치'

중국 상무부가 미국산 스티렌에 더해 한국산, 대만산에도 덤핑 예비판정을 내렸습니다.

미국과 중국간 무역마찰이 고조되며 한국이 '들러리' 피해를 보는 일이 잦아지고 있습니다.

13일 신화통신에 따르면 중국 상무부는 반덤핑 조사 결과 한국, 미국, 대만에서 수입되는 스티렌의 저가 판매로 자국 산업이 실질적 피해를 입었다는 예비 판정을 내렸습니다.

이에 따라 이날부터 이들 지역에서 수입되는 스티렌은 5.0∼10.7%의 반덤핑 관세가 부과될 예정입니다.

이중 롯데케미칼 등 한국 업체에는 7.8∼8.4%의 관세가 부과됩니다.

대만 업체는 5.0%, 미국 업체에는 9.2∼10.7%가 부과됐습니다.

중국의 이번 반덤핑 관세는 미국과 중국의 무역갈등이 고조되는 가운데 이뤄진 점에서 주목됩니다.

특히 미국이 중국을 겨냥한 수입규제에 한국이 끼워넣기 식으로 함께 피해를 보는 일이 빈번해지다가 반대로 중국이 무역보복 조치를 취하는 경우에도 한국이 '샌드위치' 신세가 된 셈입니다.

미국이 지난달 발동한 태양광패널과 세탁기에 대한 세이프가드도 중국산과 함께 한국산 제품을 동시에 겨냥하고 있습니다.

한국의 산업구조가 중국과 유사한 때문도 있지만 미중 양국이 서로 무역보복 조치를 꺼냈다는 점을 희석시키기 위해 한국 등을 들러리로 끼워넣어지는 측면도 없지 않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2018 남북정상회담
청취자 만족도 조사 결과 -K
Let's Learn Korean (Mobile)
기타 서비스
KBS World Radio Mobile
  • KBS World Radio Mobile
  • KBS World Radio의 11개 언어 뉴스, 방송 프로그램, 한국소개 등 주요 콘텐츠와 별도의 앱으로 제공되던 On-Air, News, Podcasts, Let´s Learn Korean, Korean Cuisine의 서비스를 통합하여 제공합니다.

<

1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