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종, 사절단 꾸려 다음주 미국 방문…'자동차 232조' 입장 설득

Write : 2018-07-12 11:26:36 Update : 2018-07-12 13:59:29

김현종, 사절단 꾸려 다음주 미국 방문…'자동차 232조' 입장 설득

미국의 무역확장법 232조에 따른 수입자동차 조사에 우호적인 여론을 조성하기 위해 우리 측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을 대표로 하는 사절단이 다음주 미국을 방문합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2일 19∼20일 열리는 미국 상무부의 232조 자동차 조사 공청회를 계기로 범정부적·민관합동 사절단을 파견해 미국 주요 관계자들을 상대로 접촉 활동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절단은 산업부, 외교부, 기획재정부 등 관계부처와 김용근 한국자동차산업협회장, 정진행 현대자동차 사장, 한진현 한국무역협회 부회장 등이 참여합니다.

사절단은 미국 정부 관계자, 현대·기아차가 투자한 앨라배마와 조지아주의 의원, 통상 담당 연방 의원, 자동차 관련 단체 등을 만날 예정입니다.

사절단은 한미 자유무역협정 개정협상에 미국의 자동차 관련 요구가 이미 반영됐으며 우리 기업이 대미 투자를 통해 미국 경제에 기여하고 있어 한국에 대한 추가 조치가 불필요하다고 강조할 계획입니다.

또 정부 각 부처가 미국 상무부, 국무부, 국방부, 재무부 등과 고위급 협의를 할 때마다 232조 조사에 따른 조치가 부과되지 않도록 설득할 방침입니다.

상무부 공청회에는 강성천 통상차관보가 정부 대표로 참석해 232조 자동차 조사에 대한 의견을 전달할 예정이며, 현대차와 LG전자의 미국 현지 근로자들도 공청회 발언을 신청했습니다.

강 차관보는 12일 서울 무역보험공사에서 주재한 '민관합동 태스크포스' 회의에서 "232조 조사보고서가 오는 11월 미국 중간선거 이전에 발표될 가능성도 염두에 두고 정부와 업계가 관련 동향과 정보를 신속히 공유하고 긴밀히 협의하자"고 말했습니다.

[Photo : KBS News]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2018 남북정상회담
북한 인사이드
청취자 만족도 조사 결과 -K
Let's Learn Korean (Mobile)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