궐련형 전자담배 점유율 2.2%→11.8%…전용기구에도 경고그림

Write : 2019-05-24 08:48:21 Update : 2019-05-24 10:00:03

궐련형 전자담배 점유율 2.2%→11.8%…전용기구에도 경고그림

아이코스, 릴 등 가열 담배(궐련형 전자담배)가 궐련 담배를 대체하면서 담배 시장을 잠식해가고 있습니다.

올해 1분기 시장점유율이 11.8%로 10%를 훌쩍 넘었다. 2017년 2.2%에서 불과 2년 새 5배 이상으로 늘었습니다.

2017년 5월 판매를 시작한 궐련형 전자담배의 올해 1분기 판매량은 9천200만갑으로 1년 전보다 33.6% 증가했습니다.

금연 당국은 가열 담배의 판매량이 이처럼 가파르게 치솟은 것은 담배회사들이 가열 담배가 덜 해로운 것처럼 광고, 판촉하는 등 공격적 마케팅을 펼쳤기 때문으로 보고 있습니다.

금연 당국은 이런 상황을 방치하면 금연 분위기에 찬물을 끼얹을 수 있다고 판단하고 궐련형 전자담배 등 신종담배에 대해 더 강력한 규제 카드를 꺼내 들었습니다.

24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당분간 담뱃값을 추가로 올리기 어려운 상황에서 금연정책의 새로운 동력을 확보하고 흡연 조장 환경을 근절하고자 신종담배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로 했습니다.

우선 2020년 중으로 건강증진법을 개정, 궐련형 전자담배뿐 아니라 전자담배 흡연 때 사용하는 전용기기 자체를 규제대상에 포함해 '흡연 전용기구'에도 경고 그림과 문구를 의무적으로 부착하게 할 방침입니다.

경고내용도 궐련형 전자담배의 암 유발 폐해를 강조하는 쪽으로 만들 계획입니다.

또 흡연 전용기구에 대한 광고나 판촉행위도 금지하기로 했습니다.

[Photo : YONHAP News]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2018 남북정상회담
북한 인사이드
청취자 만족도 조사 결과 -K
Let's Learn Korean (Mobile)
기타 서비스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의 11개 언어 방송 프로그램 오디오 서비스를 모바일로 손쉽고 빠르게 청취하실 수 있는 On-Air 전용 앱입니다.

<

2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