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혹한 북한식 인질외교에 비난 고조

Write : 2017-06-20 11:18:57 Update : 2017-06-20 13:46:52

잔혹한 북한식 인질외교에 비난 고조

혼수 상태로 송환된 미국 대학생 웜비어가 사망하면서 북한 정권의 뿌리깊은 납치, 인질 외교에 비난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북한은 지난 1969년 강릉에서 김포로 가던 대한항공을 납치했습니다.

당시 승객과 승무원 51명 가운데 39명만 귀환했고 11명은 아직도 피랍 상태입니다.

1977년에는 일본 중학생 요코다 메구미를, 78년엔 영화 감독 신상옥-최은희 부부 등 유명인에 미성년자 납치까지 서슴치 않았습니다.

하지만 납치 일본인의 송환과 북일수교를 맞바꾸려했던 북한의 의도와는 달리 가짜 유골 파문 등으로 오히려 수세에 몰렸습니다.

이후 북한은 '납치'에서 '억류'로 방식을 바꾸었습니다.

2009년 북중국경을 취재하던 미국인 여기자 2명을 억류해 클린턴 전 대통령의 방북을 이끌어낸 것이 대표적입니다.

올해는 김정남 시신을 돌려받을 목적으로 말레이시아 국민 9명을 억류하기도 했습니다.

북한은 현재 미국인 3명과 캐나다인 1명, 한국인 6명 등 10명을 억류하고 있습니다.

웜비어가 숨지고 한국계 캐나다인인 임현수 목사의 건강도 나빠진 것으로 알려지면서, 이들의 조속한 송환과 대북 제재를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