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정전협정 65주년 앞두고 종전선언 연일 촉구

Write : 2018-07-25 09:49:28 Update : 2018-07-25 11:28:18

북한, 정전협정 65주년 앞두고 종전선언 연일 촉구

북한이 정전협정 체결 65주년을 앞두고 매체를 통해 연일 남한과 미국에 종전선언 채택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북한 노동신문은 25일 '평화체제구축을 요구하는 기운'이라는 제목의 정세해설에서 "평화와 자주통일에로 향한 시대적 흐름이 날로 거세지는 속에 남조선에서 종전선언 채택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아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신문은 종전선언 문제는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에 명시된 합의사항의 하나로서 남과 북은 그것을 이행할 의무가 있으며 미국도 이를 전폭적으로 지지했지만 "최근 종전선언과 관련한 문제 해결에 장애가 조성되고 있다"며 "남한 당국이 강 건너 불 보듯 할 일이 아니다"며 우리 정부의 역할을 촉구했습니다.

북한의 대외 선전용 매체 메아리도 25일 '종전선언을 회피하는 미국의 태도가 일을 그르칠수 있다'는 제목의 글에서 최근 남한을 비롯한 여러 나라들이 종전선언 문제와 관련하여 미국을 비난하는 목소리들이 높아지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 매체는 "북한의 종전선언 요구를 수용하지 못하는 미국의 욕심이 지나치며 그 때문에 더 중요한 일을 그르칠 수 있다는 것, 판문점 상봉(4·27 남북정상회담)과 싱가포르 상봉에서 이미 합의된 문제를 계속 미루면서 북한 비핵화만 일방적으로 요구하는 것은 뻔뻔스럽다"고 국제사회가 지적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대남 선전 매체인 우리민족끼리는 지난 21일과 23일 종전선언이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첫걸음이며 남측이 수수방관해서는 안된다는 내용의 글을 잇달아 실었고, 24일에는 조선중앙통신이 종전선언 채택을 촉구하는 논평을 냈습니다.

여기에다 북한이 최근 동창리 서해위성발사장의 일부 구조물을 해체하는 동향이 포착되면서 북한이 종전선언과 미사일 엔진 실험장의 해체를 상호 연계하려는 의도가 있는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Photo : YONHAP News]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2018 남북정상회담
북한 인사이드
청취자 만족도 조사 결과 -K
Let's Learn Korean (Mobile)
기타 서비스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의 11개 언어 방송 프로그램 오디오 서비스를 모바일로 손쉽고 빠르게 청취하실 수 있는 On-Air 전용 앱입니다.

<

2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