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군 "키리졸브에도 참여했다"···한미 군사공조에 합류

Write : 2016-10-18 09:29:23 Update : 2016-10-18 09:55:17

영국군 "키리졸브에도 참여했다"···한미 군사공조에 합류

다음달 한국과 미국, 영국 공군 전투기들이 한국에서 사상 최초로 연합훈련을 벌이는 가운데 영국군이 앞서 열린 한미연합 훈련에도 참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영국 국방부는 최근 내놓은 '2015~2025년 국방부 계획' 보고서에서 "2016년 3월 실시된 한미연합사령부 훈련 '키 리졸브'에 50명을 파견했고, 이어 8월에 열린 을지프리덤가디언 훈련에도 인력을 파견했다"고 밝혔습니다.

영국 공군은 다음달 4일부터 10일까지는 타이푼 전투기 4대, 보이저 공중급유수송기, C-17 글로브 마스터 수송기, C-130 허큘리스 수송기, 공군 인력 170명을 오산공군기지에 파견해 사상 처음으로 한미영 공군 연합훈련에 참여할 예정입니다.

이에 대해 북한은 외무성 대변인을 통해 "(영국의 전투기 파견은) 우리 공화국을 반대하는 미국과 남조선 괴뢰들의 새 전쟁 도발책동에 노골적으로 가담하는 적대행위"라고 비난하고 나섰습니다.

평양에 대사관을 둔 영국이 북한 도발에 대비한 한미 군사공조에 가세하자 불만을 표출한 것으로 관측됩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한국어, 세계와 꿈꾸다
한국의 유산, 세계의 유산
독일인이 사랑한 한국 작가 이미륵
광복70년  미래30년 다국어 특별사이트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