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외교부 "이해찬 18일 방중…한중 관계 중시 보여준것"

Write : 2017-05-16 17:03:11 Update : 2017-05-16 17:10:51

중국 외교부 "이해찬 18일 방중…한중 관계 중시 보여준것"

중국 정부는 이해찬 전 국무총리가 한국 새 정부의 특사 자격으로 오는 18일 베이징을 방문한다고 밝혔습니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6일 정례 브리핑에서 "이해찬 전 총리가 문재인 대통령의 특사로 18일부터 20일까지 중국을 방문한다"고 밝혔습니다.

화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의 특사에 어떤 기대를 하고 있느냐'는 연합뉴스 기자의 질문에 "중국 측과 소통하러 오는 것으로 한국 측이 한·중 관계를 중시하고 있음을 충분히 보여준 것"이라고 평가했습니다.

그는 이어 "이번 방중은 상호 신뢰를 증진하는 데 있다"면서 "양측이 이견을 좁히고 한·중 관계의 발전에 도움이 되는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