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일리 미국 유엔대사 "북한 핵·미사일 실험 중단하면 대화용의"

Write : 2017-05-17 09:06:19 Update : 2017-05-17 17:13:24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 대사는 현지시간 16일 북한의 핵·미사일 실험 중단을 전제로 북한과 대화할 용의가 있음을 밝혔습니다.

헤일리 대사는 16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긴급회의에 앞서 기자회견을 통해 "북한의 핵 개발과, 관련 실험의 전면중단이 이뤄진다면 대화에 나설 용의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진정성이 담긴 완전한 핵 폐기 의사를 북한이 분명히 밝혀야 대화할 수 있다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정부의 기존 입장과 비교하면, 대화 쪽에 더욱 여지를 둔 발언으로 받아들여지고 있습니다.

헤일리 대사의 16일 발언은 북한이 핵폐기 의사를 당장 밝히지 않는다 하더라도 일단 핵과 미사일 실험을 '전면 중단'한다면 대화에 나설 수 있다는 뜻을 밝힌 것이기 때문입니다.

특히 지난 주말 북한이 신형 중장거리 탄도미사일 '화성-12'를 발사함으로써 유엔 안보리 결의안을 위반한 북한을 제재하기 위한 안보리 긴급회의가 진행되는 매우 긴박한 상황인 점을 감안하면, 그의 발언 의도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16일 기자회견에서 또한 헤일리 대사는 유엔 회원국들에 대해서도 "북한을 지지하거나 그게 아니라면 우리를 지지해야 한다"며 전폭적인 대북제재 동참을 거듭 촉구했습니다.

헤일리 대사는 "유엔 차원의 추가적인 대북제재 결의안을 중국과 논의 중"이라면서 "미국과 중국은 북한의 미사일 도발 대응에 공조를 이루고 있다"고도 강조했습니다.

이와 관련, 유엔 안보리는 긴급회의를 열어 북한의 '신형' 탄도미사일 도발을 규탄하고 실효성있는 대북 제재 방안 논의에 들어갔습니다.

이번 회의는 안보리 상임이사국인 미국을 비롯해 한·미·일이 함께 회의 소집을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의 11개 언어 방송 프로그램 오디오 서비스를 모바일로 손쉽고 빠르게 청취하실 수 있는 On-Air 전용 앱입니다.

<

2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