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네시아, 한국라면 4종 판매중단

Write : 2017-06-19 16:30:00 Update : 2017-06-19 16:34:19

인도네시아, 한국라면 4종 판매중단

동남아시아의 대표적 무슬림 국가인 인도네시아로 수출된 한국 라면에서 무슬림이 금기시하는 돼지 유전자가 검출돼 판매가 중단됐습니다.

19일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식품의약청은 전날 삼양 우동 라면과 삼양 김치라면, 농심 신라면 블랙, 오뚜기 열라면 등 한국 라면 4종류의 수입허가를 취소하고 유통된 제품을 전량 회수하도록 했습니다.

페니 쿠수마투티 루키토 식품의약청장은 "인도네시아 국내에서 유통되는 한국 라면의 성분을 분석한 결과 일부에서 돼지의 DNA가 검출됐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그런데도 해당 제품에는 할랄 식품이 아니라는 표기가 되지 않아 피해를 유발했다"면서 "일반 소비자를 보호하기 위해 해당 제품을 즉각 회수한다"고 덧붙였습니다.

할랄 식품은 이슬람 율법에 따라 선별, 조리된 식재료를 쓴 음식을 말합니다.

이슬람 경전 쿠란은 돼지고기를 먹는 행위를 명시적으로 금지하고 있으며, 무슬림에게 돼지고기를 강제로 혹은 몰래 먹이는 행위는 심각한 종교적 모욕으로 받아들여집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