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 사드갈등탓 수교 25주년 행사도 따로 개최 예정

Write : 2017-08-08 08:22:52 Update : 2017-08-08 09:41:15

한중, 사드갈등탓 수교 25주년 행사도 따로 개최 예정

한국과 중국이 한반도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배치 문제로 갈등을 겪으면서 양국 관계가 급속히 악화한 가운데 24일 열리는 한중수교 25주년 기념행사가 따로 열리고, 행사 규모도 크게 축소될 것으로 보입니다.

7일 베이징 외교 소식통 등에 따르면 한중수교 25주년 기념행사를 담당하는 중국 인민대외우호협회는 주중 한국대사관에서 주최하는 행사와 별도로 기념행사를 열겠다는 의사를 밝혔습니다.

인민대외우호협회는 주중 한국대사관이 기념행사를 개최하는 24일보다 하루 앞선 23일 개별 행사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이와 관련, 인민대외우호협회는 별도의 행사를 위해 한국 측 인사의 축사 등을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중 양국이 기념행사를 별도로 진행하면서 행사 규모와 참석 인사 등도 대폭 축소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2012년 양국이 공동 주최한 한중수교 20주년 행사가 인민대회당에서 당시 부주석이던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것과 비교하면 사드 갈등이 크게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중국 정부는 5년 단위의 수교 행사를 공동 주최하는 관례가 있는 것을 고려하면 개별적으로 행사를 진행하는 것은 매우 이례적입니다.

한국대사관 관계자는 "수교 20주년 당시 한중관계가 아주 좋았던 상황이기 때문에 행사 규모나 참석 인사 수준이 지금과는 차이가 크다"며 "개별 개최와 관계없이 기존에 진행하던 리셉션과 한중 언론포럼, 학술행사 등을 위해 중국 측과 세부 사항을 조율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