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F, ‘북한 규탄’ 의장성명 채택…“북한 즉각 준수해야”

Write : 2017-08-09 09:02:00 Update : 2017-08-09 12:17:51

ARF, ‘북한 규탄’ 의장성명 채택…“북한 즉각 준수해야”

필리핀에서 진행된 아세안 관련 외교장관회의가 막을 내리면서, ARF회의의 결과로 북한의 핵과 미사일 개발을 비판하고 안보리 결의에 힘을 싣는 내용의 성명이 채택됐습니다.

ARF 의장국인 필리핀은 7일 열린 ARF외교장관회의 결과물로 8일 발표한 의장성명에서 "장관들은 유엔 안보리 결의 상의 모든 의무를 즉각 완전하게 준수할 것을 북한에 촉구했다"고 밝혔습니다.

강경화 외교부장관은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한 아세안과 국제사회의 지지를 확보하는 성과가 있었다고 평가했습니다.

반면, 북한에게 이번 ARF는 국제적 고립을 실감하는 계기였습니다.

ARF 개최 직전 아세안 외교장관들이 북핵·미사일 비판 성명을 냈고 안보리 결의까지 통과됐습니다.

북한의 전통적 우방인 중국과 러시아를 제외한 대부분 국가들이 북한과 양자회담을 거부했습니다.

이번 ARF의 결과로 채택된 의장성명에서 회원국들은 유엔 안보리 결의 상의 모든 의무를 즉각 완전하게 준수할 것을 북한에 촉구했습니다.

또한, 참석자들은 가장 최근인 7월 4일과 28일 북한에 의한 ICBM 시험과, 작년의 두 차례 핵실험을 포함한 긴장 고조에 심각한 우려를 표했습니다.

정부는 미국, 일본 등과 함께 북핵 문제에 대한 참가국들의 강력한 우려와 충실한 안보리 결의 이행을 다짐하는 문구를 성명에 넣기 위해 총력을 다했다고 밝혔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