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서 한반도 징병자 명부 첫 출판…70대 일본인 20년간 정리

Write : 2017-08-09 10:08:58 Update : 2017-08-09 10:12:29

일본서 한반도 징병자 명부 첫 출판…70대 일본인 20년간 정리

한 70대 일본인이 일제 강점기 한반도에서 강제로 징병당했다가 희생된 군인과 군속의 명부를 20여년간 정리해 책으로 펴냈습니다.

주인공은 학원강사 출신인 75세 기쿠치 데아키씨.

기쿠치 씨는 제국주의 일본에 의해 군인이나 군속으로 징병당했다가 전쟁에서 숨진 한반도 출신자 명부를 정리한 책 '구 일본군 한반도출신군인·군속사망자 명부'를 최근 펴냈습니다.

책에 적힌 사람들은 1965년 한일 국교정상화 교섭 과정에서 일본 정부가 한국 정부에 전달한 한반도 출신 전사자 명단 속 2만2천명이라고 도쿄신문이 9일 전했습니다.

기쿠치씨는 한국 시민단체 태평양전쟁희생자유족회의 일본 소송을 돕다가 이 명단이 있다는 사실을 알게돼 지난 1993년부터 일하는 중간 짬을 내 각 인물별로 자세한 정보를 찾기 시작했습니다.

과거 군부대 기록 등 다양한 과거 자료를 찾아 생년월일, 소속부대, 사망 이유, 본적지 등 14개 항목으로 책에 적어 넣었습니다.

마이니치는 한반도 출신 징병자의 명부가 책으로 출판된 것은 처음이라며 한반도 출신자들이 전쟁에 동원됐다는 사실을 전할 귀중한 자료라고 소개했습니다.

역사학자인 우쓰미 아이코 케이센가쿠인대 명예교수는 "기쿠치씨의 집념으로 한반도 출신자들이 어떻게 끌려왔고 어떻게 죽었는지 알 수 있게 됐다"며 "책을 보면 일본의 전후 처리가 얼마나 불충분했는지 알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기쿠치씨는 "겨우 완성을 해서 다행이다"라며 "책을 가지고 전몰지를 방문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KBS World Radio Mobile
  • KBS World Radio Mobile
  • KBS World Radio의 11개 언어 뉴스, 방송 프로그램, 한국소개 등 주요 콘텐츠와 별도의 앱으로 제공되던 On-Air, News, Podcasts, Let´s Learn Korean, Korean Cuisine의 서비스를 통합하여 제공합니다.

<

1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