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북한에 대해 3가지 오해"

Write : 2017-10-13 09:02:58 Update : 2017-10-13 09:03:43

"트럼프, 북한에 대해 3가지 오해"

최근 북한을 방문했던 뉴욕 타임스 칼럼니스트가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에 대해 3가지 오해를 하고 있다면서 트럼프 행정부의 대북 인식을 비판했습니다.

최근 닷새 동안 북한을 다녀온 니콜라스 크리스토프 NYT 칼럼니스트는 현지시간 12일 '트럼프의 대북 공포전략'이라는 제목의 칼럼을 통해 "이번 방북에서 트럼프의 전략이 위험한 오해에 기초하고 있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먼저 대북 제재와 전쟁 언급이 북한을 핵 포기로 이끌 것이라는 인식은 오해라고 주장했습니다.

"북한에서 만났던 모든 북한 관리들이 핵 포기는 불가능하다고 말했고, 북한이 핵무기를 생존을 위한 결정적 요소로 생각하고 있는 것을 미 정보당국도 알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중국의 대북 역할론을 두 번째 오해로 꼽았습니다.

"김정은이 시진핑 주석을 모욕하는 행동을 해왔고, 중국 관리들은 19차 공산당 전국대표대회 기간에 북한이 추가 핵실험이나 미사일 도발을 할까 우려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크리스토프는 북한 조기붕괴론이 세번째 오해라며 "북한 붕괴가 언젠가 일어나겠지만 내일 일어날 것으로 기대해선 안 된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는 트럼프 대통령이 오해를 근거로 북한에 대해 접근하면 충돌 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는 우려를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존 켈리 백악관 비서실장은 공개 석상에서 처음으로 북핵 문제의 외교적 해결을 강조했습니다.

현지 언론들은 켈리 비서실장의 언급이 북한에 대해 강경 발언을 쏟아내며 군사옵션 사용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있는 트럼프 대통령의 입장 변화와 관련 있는지 주목된다고 전했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KBS World Radio Mobile
  • KBS World Radio Mobile
  • KBS World Radio의 11개 언어 뉴스, 방송 프로그램, 한국소개 등 주요 콘텐츠와 별도의 앱으로 제공되던 On-Air, News, Podcasts, Let´s Learn Korean, Korean Cuisine의 서비스를 통합하여 제공합니다.

<

1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