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정상,'최대 압박' 지속 강조

Write : 2018-01-11 08:05:15 Update : 2018-01-11 08:59:57

한미 정상,'최대 압박' 지속 강조

트럼프 대통령은 현지시간 10일 올해 첫 국무회의를 소집한 자리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유익한 대화를 나눴다며 이번 남북대화가 더 큰 진전으로 이어지는 데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습니다.

백악관도 성명을 내고 트럼프 대통령이 적절한 시점에 적절한 상황에서 북미 회담을 여는데 개방적 자세를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이어서 백악관은 한미정상이 이번 통화에서 북한에 대한 최대 압박을 계속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데도 뜻을 모았다고 밝혔습니다.

펜스 부통령을 미국 대표단장으로 평창 올림픽에 파견하는 것도 북한의 위협으로부터 동맹국을 확고히 방어할 것이라는 분명한 메시지를 보내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실제로 펜스 부통령은 서울과 도쿄에서 잇따라 한미. 미일 양자회담을 열어 한반도 안보 문제를 논의한다고 백악관은 밝혔습니다.

이어서 귀국길에 알래스카 기지를 들러 미사일 방어 체계를 점검하는 것도 같은 맥락으로 풀이됩니다.

한미 정상이 대북 압박의 중요성을 굳이 다시 거론한 것은 대화든 압박이든 최종목표는 비핵화이라는 점을 재확인하면서, 이는 긴장 완화 국면에서도 흔들리지 말아야 한다는 점을 분명히 한 것으로 보입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2018 남북정상회담
북한 인사이드
청취자 만족도 조사 결과 -K
Let's Learn Korean (Mobile)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