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평창 효과?'…중국 단체관광 한국행에도 훈풍

Write : 2018-02-12 15:46:04 Update : 2018-02-12 16:34:10

[올림픽] '평창 효과?'…중국 단체관광 한국행에도 훈풍

평창 동계올림픽이 지난 10일 개막식과 함께 성공적인 첫발을 내디딘 가운데 중국 관광객들의 단체 비자 신청 건수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습니다.

12일 주중 한국대사관에 따르면, 평창올림픽이 개막한 지난 주말 이틀간 중국 관광객의 하루 평균 단체 비자 신청 건수는 30여 건 430여 명으로 올해 들어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이는 올해 1월 하루 평균 신청 건수인 10여 건 100여 명보다 3배가량 늘어난 수치로 평창올림픽 개막으로 인한 효과로 보입니다.

실제 지난달 22일 시작된 평창올림픽 입장권 20만 원 이상을 구매한 중국인 무비자 입국 신청 건수도 1만6천800명을 넘어섰습니다.

평창올림픽 티켓의 중국 지역 독점 판매 여행사인 카이사 여행그룹도 평창올림픽과 연계된 여행상품 전체가 매진됐다고 밝히는 등 최근 한국행 중국 관광객 증가는 올림픽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습니다.

주중 대사관 관계자는 "단체관광 비자 신청 건수는 평창올림픽을 앞두고 계속해서 증가세를 보이다가 지난 주말 올해 들어 최고치를 기록했다"면서 "올림픽 티켓을 구매해 무비자 입국을 신청한 중국인도 지난 한 주간 1만 명이 늘었고, 지금까지 실제 입국한 중국인도 9천193명에 달한다"고 말했습니다.

현지 여행업계에서는 평창올림픽으로 조성된 한국행 단체관광 완화 분위기가 올림픽 폐막 이후에도 지속하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한 여행업계 관계자는 "최근 중국인들의 한국 여행 수요 증가는 평창올림픽에 기인한 것으로 볼 수 있다"면서 "업계에서는 올림픽 폐막 이후에도 이 추세를 이어갈지 주목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이어 "관건은 폐막 전까지 베이징과 산둥 두 지역으로 제한된 단체관광 제한 조치가 완화하느냐에 있다"며 "만약 폐막식 전까지 특별한 동기가 없다면, 올해 하반기까지는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사드 갈등 이전 수준으로 회복은 힘들어 보인다"고 덧붙였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2018 남북정상회담
북한 인사이드
청취자 만족도 조사 결과 -K
Let's Learn Korean (Mobile)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