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보고관 "북한 인권, 핵 문제와 함께 논의돼야"

Write : 2018-03-13 08:36:04 Update : 2018-03-13 10:22:01

유엔보고관 "북한 인권, 핵 문제와 함께 논의돼야"

토마스 오헤아 킨타나 유엔북한인권 특별보고관은 현지시간 12일 유엔인권이사회 총회에서 북한 핵 문제를 다루는 어떤 회담에서도 인권 문제가 함께 논의돼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킨타바 보고관은 이날 북한 인권현황을 보고하면서 "북한의 광범위한 수용소 체계와 표현의 자유 억압, 정보 접근에 대한 차단은 여전히 북한 주민을 공포로 몰아넣고 있다"며 북한 인권 상황을 우려했습니다.

그는 이어 "남북한과 미국 사이에 대화 분위기가 형성되면서 정치, 안보 면에서 급속한 진전 가능성을 목도하고 있지만 핵, 안보 문제와 관련해 북한의 인권 문제도 반드시 함께 논의돼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유럽연합과 미국, 프랑스 등은 북한 내 정치범 수용소와 고문 실태 등을 언급했고 영국은 평창 동계올림픽 이후 형성된 대화 분위기를 환영한다면서도 북한 인권 문제에 대해 책임 규명을 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북한에 억류된 일본인 문제를 거론하며 북한의 인권침해 실태에 우려를 제기했습니다.

중국은 북한 인권 문제를 언급하는 대신 대화를 통한 한반도 긴장 완화를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2018 남북정상회담
북한 인사이드
청취자 만족도 조사 결과 -K
Let's Learn Korean (Mobile)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