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매스터, '북 메시지' 안보리 이사국에 설명

Write : 2018-03-13 09:41:43 Update : 2018-03-13 10:45:29

맥매스터, '북 메시지' 안보리 이사국에 설명

맥매스터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보좌관이 뉴욕 미 유엔대표부를 방문해 유엔 안보리 이사국 대사들에게 우리 정부 특사단으로부터 전달받은 북한의 메시지를 설명했습니다.

맥매스터 보좌관은 트럼프 대통령의 북미 회담 수락이 즉홍적으로 이뤄진 것이 아니라, 일상적인 절차를 거쳐 결정됐다는 점을 설명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북핵 문제가 미국 안보 분야에서 중요 사안이고, 평창 동계 올림픽을 전후해 남북 관계의 진전 등을 계속 관찰한 뒤 결정했다는 것입니다.

또 북한 지도자의 생각을 알려면 직접 만나봐야 한다는 점도 고려됐다고 전했습니다.

맥매스터 보좌관은 안보리 이사국에 북한이 핵과 미사일 실험을 완전히 중단하기 전까지 제재는 계속돼야 한다고 촉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트럼프 대통령 측근들의 일관된 입장입니다.

퀸타나 유엔북한인권 특별보고관은 유엔인권이사회 총회에서 북핵 문제와 함께 인권 문제도 논의돼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수용소 체계와 표현의 자유 억압, 정보 접근에 대한 차단이 여전히 북한 주민을 공포로 몰아넣고 있다며 인권문제 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2018 남북정상회담
북한 인사이드
청취자 만족도 조사 결과 -K
Let's Learn Korean (Mobile)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