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위, 유엔에 북한 억류자 조사 청원…국가기구로는 '이례적'

Write : 2017-09-12 08:20:23 Update : 2017-09-12 09:45:15

인권위, 유엔에 북한 억류자 조사 청원…국가기구로는 '이례적'

국가인권위원회가 북한에 억류된 한국인 6명의 생사에 대해 조사해달라고 유엔 북한인권특별보고관에게 청원하기로 했습니다.

인권위는 전원위원회를 열어 산하 위원회인 북한인권특별위원회가 상정한 '북한 억류 대한민국 국민의 안전권 확보를 위한 대책의 건'을 의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인권위는 '유엔 북한인권특별보고관'과 '유엔 자의적 구금 실무그룹', '유엔 강제적·비자발적 실종에 관한 실무그룹'에 북한에 억류된 한국인 6명이 처한 상황에 대해 조사해달라는 청원서를 이달 중 제출하기로 했습니다.

유엔 특별보고관·실무그룹에 대한 청원은 누구나 할 수 있지만, 일반적으로 정부기관보다는 시민단체·비정부기구·개인이 주로 해왔습니다.

인권위가 이런 청원을 하는 것은 처음이며, 세계적으로도 국가인권기구가 이와 같은 청원을 하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입니다.

이는 인권위가 현실적으로 북한 억류 한국인의 상황을 조사할 방법이 없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통일부 등에 따르면 현재 북한에 억류된 한국인은 김정욱·최춘길·김국기 선교사 등 3명과 탈북민 3명 등 모두 6명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인권위는 유엔 특별보고관과 실무그룹에 이들 억류자가 북한에 억류된 것으로 파악되고 있는 상황에서 현재 생사조차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는 점을 강조하고, 유엔 인권이사회 등에 조사 결과를 보고해 달라고 요청할 계획입니다.

인권위 관계자는 "북한 억류 한국인의 상황과 북한의 인권 실태에 대해 유엔의 관심을 불러일으키자는 취지에서 청원을 결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인권위 전원위원회는 유엔 사무총장에게 북한에 억류된 한국인의 상황을 설명하고 조사를 요청하는 이성호 인권위원장의 서한도 보내기로 했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의 11개 언어 방송 프로그램 오디오 서비스를 모바일로 손쉽고 빠르게 청취하실 수 있는 On-Air 전용 앱입니다.

<

2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