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혁신위 "박근혜 자진탈당 권유"…홍준표 "1심 판결 전후 논의"

Write : 2017-09-13 14:44:28 Update : 2017-09-13 14:47:35

한국당 혁신위 "박근혜 자진탈당 권유"…홍준표 "1심 판결 전후 논의"

자유한국당 혁신위원회가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자진탈당을 권유했으나 홍준표 대표는 박 전 대통령의 1심 판결을 전후해 탈당 문제를 논의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한국당 혁신위는 13일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과 친박계 핵심 의원인 서청원·최경환 의원에 대해 탈당을 권유하는 내용의 제3차 혁신안은 발표했습니다.

당 윤리위 규정 제21조에 따르면 징계의 종류는 ▲제명 ▲탈당권유 ▲당원권정지 ▲경고 등 4가지입니다.

박 전 대통령은 지난 4월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과 관련해 기소되면서 당원권이 정지된 상태로, 탈당을 권유한다는 것은 사실상 제명을 위한 절차를 밟는다는 의미를 지니고 있습니다.

탈당권유의 징계 의결을 받은 자가 통지를 받은 날로부터 10일 이내에 탈당 신고서를 제출하지 않으면 윤리위원회 의결을 거치지 않고 곧바로 제명 처분을 할 수 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홍준표 대표는 "박 전 대통령 탈당에 대한 집행 여부는 당내 의견을 모아 10월 17일 박 전 대통령 1심 판결을 전후해 본격적으로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홍 대표는 13일 혁신위의 혁신안 발표 직후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혁신위의 인적쇄신안은 당에 권고하는 것으로, 혁신위는 집행기관이 아니다"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홍 대표가 박 전 대통령의 탈당 문제에 대한 당내 공식 논의를 10월 중순으로 못 박은 것은 대여투쟁 국면에서 자칫 당내 불협화음이 불거질 수 있음을 의식한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13일 최고위원회에서는 박 전 대통령 탈당 권유 문제에 대해 김태흠 최고위원이 탈당 시기와 절차적 문제 등에 대해서 논의하자는 의견을 제시하는 과정에서 고성이 오가기도 했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