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북한 핵실험장 인근 지역 탈북민 대상 연내 피폭검사"

Write : 2017-10-11 11:34:19 Update : 2017-10-11 14:12:07

"통일부, 북한 핵실험장 인근 지역 탈북민 대상 연내 피폭검사"

통일부가 북한 핵실험장이 위치한 함경북도 길주군 출신 탈북민들을 대상으로 피폭검사를 실시키로 했다고 국회 외교통일위 박병석 의원이 11일 밝혔습니다.

박 의원은 11일 보도자료를 통해 "국정감사 자료를 확인한 결과, 통일부는 길주군 출신 탈북민 114명 중 희망자 30명을 대상으로 연내 건강검진을 하면서 방사량 노출 여부를 함께 가리기로 했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번에 피폭검사를 받는 30명은 가장 최근에 우리나라에 들어온 순서대로 검진 희망 여부를 물은 후 선정됐으며 암 검진과 갑상선 기능검사도 함께 받는다고 박 의원은 설명했습니다.

박 의원은 "이번 검사로 그간 북한의 핵실험장이 있는 함경북도 길주군 주민 가운데 일부가 원인 모를 질병에 걸리는 등 방사능 피폭 후유증에 시달리고 있다는 소문에 대한 진위도 가려질 전망"이라면서 "북한의 핵시설 인근 지역 출신 탈북민들에 대한 피폭검사 및 건강검진이 조기에 이뤄져야 했는데 늦은 감이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Let's Learn Korean (Mobile)
북한 인사이드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