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태 "무더위로 전력 수요 최고치... 탈원전 정책 재고해야"

Write : 2018-07-23 10:53:28 Update : 2018-07-23 14:31:28

김성태 "무더위로 전력 수요 최고치... 탈원전 정책 재고해야"

계속되는 폭염으로 전력 대란 우려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가 정부에 탈원전 정책을 재고할 것을 다시 한 번 촉구했습니다.

김 원내대표는 23일 열린 자유한국당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해 "살인적인 무더위로 여름철 최대 전력 수요가 연일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다"면서 "에어컨은 물론이고 선풍기도 없는 저소득층을 고려하면 탈원전이 올바른 방향인지 숙고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LNG와 석탄에너지 발전을 최대한 늘린다는데, 효율적인 원전은 왜 걷어차는가"라며 "탈원전 정책을 다시 한 번 깊이 반성하고 에너지 수호 정책에 만전을 기울여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함진규 정책위의장도 "연일 전력수요가 폭증하고 있는데 정부가 부랴부랴 꺼내 든 카드가 원전 재가동"이라면서 "올여름 수요조차 예측 못 하고 원전을 재가동하면서 전력공급은 문제없다고 하는 것은 정부의 탈원전 정책이 얼마나 모순투성인지 자인하는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신임 국회 산자위원장으로 선출된 홍일표 의원도 "정부가 현재 탈원전 기조 아래에서 석탄과 LNG 발전을 최대한 높이고 있다"면서 "이 때문에 발생하는 미세먼지를 고려하면 정부의 탈원전 정책을 수정하지 않으면 안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Photo : YONHAP News]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2018 남북정상회담
북한 인사이드
청취자 만족도 조사 결과 -K
Let's Learn Korean (Mobile)
기타 서비스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 On-Air
  • KBS World Radio의 11개 언어 방송 프로그램 오디오 서비스를 모바일로 손쉽고 빠르게 청취하실 수 있는 On-Air 전용 앱입니다.

<

2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