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신환 "공수처 패스트트랙 반대표 던지겠다"…패스트트랙 '다시 안갯속'

Write : 2019-04-24 09:30:04 Update : 2019-04-24 09:31:08

오신환 "공수처 패스트트랙 반대표 던지겠다"…패스트트랙 '다시 안갯속'

바른미래당 사개특위 위원인 오신환 의원이 공수처 패스트트랙 지정에 반대표를 던지겠다고 밝혔습니다.

오 의원은 24일 SNS에 12 대 11의 한 표 차 추인이 온전한 '당의 입장'이라기보다는 '절반의 입장'이 됐다면서, 당의 분열을 막고 소신을 지키기 위해 이런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반쪽 연동형 비례대표제에 합의 처리를 저버릴 만큼의 가치는 없다, 누더기 공수처법을 위해 당의 분열을 눈감을 순 없다고도 썼습니다.

오 의원은 공수처에 기소권을 주는 것에 줄곧 반대 입장을 드러내 왔습니다.

오 의원이 반대하면 의결 정족수 미달로 사개특위에서 패스트트랙 지정이 불가능한 상황입니다.

공수처 설치가 막히면 선거제 개편안 패스트트랙 지정도 불투명해집니다.

바른미래당이 오 의원을 다른 의원으로 교체해야 하지만, 이 경우 바른정당계와 정면 충돌이 불가피합니다.

예상외 변수가 나타났지만 여야4당은 당내 추인을 거친 만큼 당초 예정대로 패스트트랙 지정 절차에 나설 예정입니다.

심상정 정개특위 위원장이 이날 선거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하면, 한국당을 제외한 정개특위 위원들은 개정안의 패스트트랙 지정을 심 위원장에게 요청할 계획입니다.

공수처법과 검경 수사권 조정안의 소관 상임위인 사개특위도 조문화 작업에 들어가 가능하면 24일 안에 마무리할 예정입니다.

[Photo : KBS News]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2018 남북정상회담
북한 인사이드
청취자 만족도 조사 결과 -K
Let's Learn Korean (Mobile)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