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올해 첫 열대야…부산·대전·광주도 '잠 못 든 밤'

Write : 2018-07-12 08:56:01 Update : 2018-07-12 09:11:07

서울 올해 첫 열대야…부산·대전·광주도 '잠 못 든 밤'

서울에 올해 들어 첫 열대야가 나타났습니다.

12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까지 밤사이 서울의 최저 기온은 25.6도를 기록했습니다.

열대야는 전날 오후 6시 1분부터 이튿날 오전 9시까지의 최저 기온이 25도 이상일 때를 일컫습니다.

서울에 열대야가 나타난 것은 올해 들어 처음으로, 날짜는 전날인 11일로 기록됩니다.

서울은 지난해에도 같은 날짜인 7월 11일에 25.0도를 기록해 첫 열대야를 보였습니다.

서울 외에 밤사이 제주(26.1도), 대전(25.8도), 청주(25.7도), 서귀포(25.7도), 광주(25.1도), 부산(25.1도), 수원(25.0도)에도 열대야가 나타났습니다.

이날 전국 대부분 지역에는 폭염특보가 발효돼 있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28∼35도로 평년보다 높을 전망입니다.

대전과 포항, 대구 등은 한낮 기온이 35도까지 오를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습니다.

[Photo : YONHAP News]

  • RSS
  • Facebook
  • Twitter
  • 인쇄
  • 목록
  • Top
prev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Internet Radio On-Air Window to KBS WORLD Radio Window to KOREA
2018 남북정상회담
북한 인사이드
청취자 만족도 조사 결과 -K
Let's Learn Korean (Mobile)
기타 서비스
RSS Service
  • RSS Service
  • KBS WORLD Radio 홈페이지에서 업데이트 되고 있는 뉴스 및 방송 관련 컨텐츠를 쉽고 빠르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3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