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연예가소식

초신성 출신 윤학, 코로나19 확진…“서울서 치료 중”

#연예뉴스 l 2020-04-03


보이그룹 초신성 출신 윤학(본명 정윤학·36)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에 감염됐다.

초신성 후신인 그룹 슈퍼노바 측은 3일 일본 공식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윤학 몸상태가 좋지 않아 지난달 31일 한국 의료기관에서 검사를 받은 결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1일 판명됐다"고 밝혔다.

슈퍼노바 측은 윤학이 당일 서울 시내 병원에 입원했으며 현재 치료에 전념하고 있다며 "걱정과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고 밝혔다.

윤학은 2007년 데뷔한 그룹 초신성 리더로 활동하며 일본 현지에서 큰 인기를 끌었다. 초신성은 2018년 '슈퍼노바'라는 새 그룹명으로 일본에서 활동을 재개했으며 윤학은 드라마와 뮤지컬에도 출연했다.

국내 연예인 중 코로나19 감염 사실이 확인되기는 윤학이 처음이다.

한편, 걸그룹 에버글로우(EVERGLOW) 등이 소속된 위에화엔터테인먼트에서는 소속 스태프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위에화엔터테인먼트는 이날 "당사 소속 스태프 중 1명이 지난 2일 코로나19 확진을 받았다"며 에버글로우 멤버들도 검사를 받았지만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위에화는 "에버글로우의 경우 음성 결과가 나왔지만 안전을 위하여 예정된 일정은 모두 취소했으며, 정부 및 관련 기관의 방역지침과 절차에 따라 2주간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태"라고 설명했다.

역학조사에 따라 해당 스태프와 접촉 가능성이 있는 다른 직원들도 검사를 받았으며, 일부는 음성 판정을 받았고 일부는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위에화는 "사안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최대한 할 수 있는 조치를 취하며 적극 협조할 것"이라며 "심려를 끼쳐 죄송한 마음"이라고 밝혔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