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Go Top

연예가소식

올해 한국영화제작가협회상 작품상에 ‘다음 소희’

#연예뉴스 l 2023-12-07

올해 한국영화제작가협회상 작품상에 ‘다음 소희’

한국영화제작가협회는 제10회 한국영화제작가협회상 작품상에 정주리 감독의 '다음 소희'를 선정했다고 7일 밝혔다.

협회는 "자본주의 사회의 슬픈 자화상"이라며 "또 다른 소희들이 언제든 잇따를 수밖에 없는 사회 전반의 구조적인 형태와 만성적인 행태를 심도 있게 조명했다"고 선정 배경을 설명했다.

김지운 감독의 '거미집'은 감독상을 비롯해 촬영상(김지용), 미술상(정이진), 음악상(모그) 등 4관왕에 올랐다.

각본상은 '올빼미'의 현규리 작가와 안태진 감독이 가져간다. '올빼미'는 편집상(김선민)과 음향상(박용기)도 받는다.

남녀주연상은 각각 '30일'의 강하늘과 '잠'의 정유미, 남녀조연상은 '밀수'의 김종수와 고민시가 각각 수상한다.

신인 감독상은 '잠'의 유재선 감독에게, 신인 배우상은 '다음 소희'의 김시은에게 돌아간다.

올해 데뷔 40주년을 맞은 정지영 감독은 특별공로상을 받는다.

시상식은 오는 15일 파주 명필름아트센터에서 비공개로 열린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