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 해 오던 일이다.“


‘두말 할 것 없이 당연히’란 뜻을 가진 이 말을 어떻게 써야 맞을까요?


으레/으례


"으레 해 오던 일이다.“


'두 말할 것 없이 당연히'라는 뜻을 가진 ‘으레’는 원래 '예에 따라서'라는 뜻의 '의례(依例)'가 '으례'로 변한 후에 '례'의 발음이 '레'로 바뀐 것입니다. 표준어 규정 10항에서 '모음이 단순화한 형태를 표준어로 삼는다'라는 규정에 따라 '으레'를 표준어로 삼은 것인데요. ‘으례’는 틀리고, ‘으레’는 맞다는 것, 잊지 마세요!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