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민주-한국 특활비 사용처 공개해야" l KBS WORLD Radio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정의당 "민주-한국 특활비 사용처 공개해야"

Write: 2018-08-13 10:23:05Update: 2018-08-13 11:35:23

정의당 "민주-한국 특활비 사용처 공개해야"

Photo : KBS News

정의당은 "민주당과 한국당이 국회 특수활동비 폐지로 입장을 선회했다지만 결론이 나와야 한다"며 "양당이 특활비의 사용처를 공개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정미 정의당 대표는 13일 국회에서 열린 당 상무위원회 회의에서 "특활비를 업무추진비로 전환하고 이를 증액하겠다는 두 당의 주장에 주목한다"며 "특활비를 업무추진비로 전환하겠다면 먼저 특활비를 어떻게 쓰는지 공개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대표는 그러면서 "특활비 사용처를 공개하지 않고 업무추진비를 증액한다면 이는 은폐된 특활비가 될 것"이라며 "정의당은 민주당과 한국당이 특활비 문제를 어떻게 처리하는지 감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13일 정의당 상무위원회 회의에서는 이정미 대표를 비롯한 주요 당직자들이 자체 제작한 '특수활동비 폐지' 손 피켓을 들고 특활비 폐지의 당론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