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국제

볼턴 "2차 북미정상회담, 연내에 전적으로 가능하다고 생각"

Write: 2018-09-11 08:48:59Update: 2018-09-11 10:32:26

볼턴 "2차 북미정상회담, 연내에 전적으로 가능하다고 생각"

Photo : YONHAP News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보좌관은 현지시간 10일 2차 북미정상회담 전망과 관련해 "올해 어느 시점에 2차 정상회담이 열리는 것이 전적으로 가능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볼턴 보좌관은 이날 워싱턴DC에서 열린 보수단체 행사에 참석해 "나는 한국의 내 카운터 파트,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오늘 아침도 포함해서 일주일에 두번씩 얘기를 한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세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최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보낸 친서 내용을 소개하며 "친서의 주요 목적은 트럼프 대통령과의 또 다른 정상회담 개최를 요청하고 일정을 잡으려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