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한일 외교장관, 베트남서 회담…한반도 비핵화 공조 논의

Write: 2018-09-12 08:12:10Update: 2018-09-12 09:52:04

한일 외교장관, 베트남서 회담…한반도 비핵화 공조 논의

Photo : YONHAP News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은 11일 오후 베트남 하노이시의 한 호텔에서 양자회담을 열고 한반도 비핵화 촉진을 위한 한일 간 공조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강 장관은 모두 발언에서 "오늘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이낙연 총리께서 아베 신조 총리와 회담하셨다"면서 "이처럼 한일 간 긴밀한 소통이 진행되고 있는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서훈 국정원장께서도 대북 특사단의 방북 결과를 상세히 설명해 드린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한반도 비핵화를 위해 한일 간 긴밀한 공조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고노 외무상은 "서훈 원장이 아베 총리에게 대북 특사들의 방북 결과를 자세히 설명해주신 데 대해 감사하다"고 말했습니다.

고노 외무상은 이어 "문재인 대통령이 연설에서 미래지향적인 한일관계를 언급해주신 데 대해 감사하다"면서 "문 대통령의 방일을 기대하고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이에 앞서 강 장관은 최근 일본의 태풍·지진 피해에 대해 위로의 말을 전했고, 고노 외무상은 감사하다고 화답했습니다.

한편, 외교부는 두 장관이 이날 회담에서 위안부 문제와 관련해 양측 입장을 설명했다고 전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