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문화

부산국제영화제 4일 개막

Write: 2018-10-04 08:10:59Update: 2018-10-04 12:14:10

부산국제영화제 4일 개막

Photo : YONHAP News

아시아 최고의 영화제, 제 23회 부산국제영화제가 4일 개막해 오는 13일까지 영화의 향연을 펼칩니다.

2014년 다이빙벨 사태와 블랙리스트, 영화인들의 보이콧 등 그동안의 내홍을 딛고 올해는 영화제 본 모습을 되찾기 위해 안간힘을 썼습니다.

올해 부산국제영화제에는 79개국 323편이 상영돼 지난해 보다 3개국 23편이 늘었습니다.

특히 세계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영화인 월드프리미어 부문이 역대 최다인 115편에 이를 정도로 영화제의 위상이 한결 높아졌습니다.

올해는 영화사에 획을 그은작품들을 소개하는 '부산클래식' 코너와 시민들이 직접 만든 작품을 상영하는 '커뮤니티 BIFF' 행사도 처음으로 마련됩니다.

4일 밤 선보일 개막작은 탈북 여성의 고통스러운 삶을 통해 가족의 의미를 새롭게 조명한 영화, 윤재호 감독의 뷰티풀 데이즈입니다.

뉴스 플러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