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국제

주네팔 대사관 "김창호 대장 등 한국인 원정대 5명 시신 발견"

Write: 2018-10-13 16:20:14Update: 2018-10-13 16:22:03

주네팔 대사관 "김창호 대장 등 한국인 원정대 5명 시신 발견"

Photo : KBS News

주(駐) 네팔 한국대사관은 히말라야 구르자히말 원정 도중 실종된 것으로 알려진 김창호 대장 등 한국인 등반가 5명의 시신을 13일(현지시간) 새벽 베이스캠프 인근에서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주네팔 한국대사관 관계자는 이날 "해발 3천500m 지점에 있는 베이스캠프가 눈사태에 파괴된 채 전날 발견됐다"며 "이어 한국인 원정대원 5명과 네팔인 가이드 4명의 시신이 13일 새벽 발견됐다"고 밝혔습니다.

김창호 대장이 이끄는 원정대원은 애초 6명으로 구성됐으나 건강 문제로 한 명을 산기슭에 남겨둔 채 남은 5명이 네팔인 가이드 4명과 함께 등반을 시도했습니다.

이들은 애초 12일 하산할 예정이었으나 산에서 내려오지 않자 산 아래에 잔류한 동료가 네팔인 가이드 한 명을 올려 보내면서 베이스캠프가 파괴된 것을 발견했습니다.

베이스캠프는 눈사태가 덮친 바람에 거의 완전히 파괴돼 있었으며 안팎에서 등반대의 시신이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다만 눈사태가 발생한 시점이나 등반대가 사망한 시점은 정확히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

구르자히말은 네팔 히말라야 산맥에 있는 해발 7천193m의 봉우리입니다.

대사관 관계자는 "12일부터 헬리콥터를 띄우려했으나 강풍 등 날씨 여건이 좋지 않아 추가 수색 등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