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조명균 장관, 오는 13~17일 방미…폼페이오 장관 등 면담 추진할듯

Write: 2018-11-09 12:29:26Update: 2018-11-09 14:56:29

조명균 장관, 오는 13~17일 방미…폼페이오 장관 등 면담 추진할듯

Photo : YONHAP News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오는 13일부터 17일까지 4박 5일 동안 미국을 방문합니다.

통일부는 9일 "조 장관이 2018 한반도국제포럼과 평화통일전략대화 등에 참석하기 위해 다음주 워싱턴D.C와 뉴욕을 방문한다"며 "미국 정부·의회 인사들을 만나 남북 관계 및 한반도 평화 정착 방안 등에 대한 논의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조 장관은 방미 기간 중 폼페이오 미 국무부 장관과의 면담도 추진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폼페이오 장관과 면담이 성사되면 북미고위급회담 연기 등에 관련한 최근 북미협상 상황을 공유하고 조 장관은 남북관계 개선이 비핵화를 촉진할 수 있다는 정부 입장을 설명할 것으로 보입니다.

조 장관은 또, 로이스 하원 외교위원장도 만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밖에도 코리아 소사이어티, 국제전략문제연구소 등 주요 기관을 방문해 현지 전문가들과 한반도 문제 등에 대해 논의할 예정입니다.

조 장관은 미국 내 교민 대표들과의 간담회를 통해서도 정부의 통일 정책을 설명할 계획입니다.

통일부는 "장관의 이번 미국 방문을 통해 한반도 비핵화, 항구적 평화 정착, 남북관계 개선 등 모든 분야에서 한미 간 긴밀한 협력이 더욱 강화되고, 동포 사회의 이해와 지지 기반이 확충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