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문화

서영화 주연 '겨울밤에', 탈린영화제서 여우주연상·감독상

Write: 2018-12-06 17:45:43Update: 2018-12-06 17:48:57

서영화 주연 '겨울밤에', 탈린영화제서 여우주연상·감독상

Photo : YONHAP News

배우 서영화가 영화 '겨울밤에'로 제22회 탈린 블랙 나이츠 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받았다고 소속사 엘엔컴퍼니가 6일 밝혔습니다.

한국 여배우가 이 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받기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 작품을 연출한 장우진 감독은 감독상을 받았습니다.

'겨울밤에'는 30년 만에 춘천 청평사를 찾은 중년 부부 은주(서영화)와 흥주(양흥주)가 처음 하룻밤을 보낸 식당을 발견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립니다.

전주국제영화제가 제작비를 지원하는 '전주시네마프로젝트 2018'에 선정된 작품으로, 프랑스 낭트 3대륙 영화제 청년심사위원상도 받았습니다.

에스토니아 탈린에서 열리는 탈린 블랙 나이츠 영화제는 북유럽과 발트해 연안 지역의 영화제 중 규모가 가장 크고, 유일하게 국제영화제작자연맹의 승인을 받은 국제영화제입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