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3월말 스텔스기 F-35A 2대 한국 도착 예정"

Write: 2019-01-13 13:17:58Update: 2019-01-13 16:21:27

"3월말 스텔스기 F-35A 2대 한국 도착 예정"

Photo : YONHAP News

우리 공군이 지난해 말 미국 현지에서 인수한 스텔스 전투기 F-35A 6대 중 2대가 오는 3월 말 한국에 도착할 것으로 알졌습니다.

우리 정부가 주문한 F-35A 40대 중 1호기가 지난해 3월 미국 텍사스주 포트워스 소재 록히드마틴 공장에서 출고된 이후 5대가 추가 출고됐습니다.

출고된 F-35A 6대는 미국과 한국 정부의 수락검사 절차를 거쳐 지난해 말까지 순차적으로 미국 애리조나의 루크 공군기지에서 우리 공군에 인도됐습니다.

우리 공군이 인수한 F-35A 6대 중 2대가 오는 3월 말 한국에 도착하고, 처음 도입되는 F-35A 2대는 전력화 과정을 거쳐 4, 5월쯤 실전배치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최대 속력 마하 1.8로 전투행동반경이 1천93㎞인 F-35A는 공대공미사일과 합동직격탄, 소구경 정밀유도폭탄 등으로 무장하고 있습니다.

특히, 레이더에 탐지되지 않은 스텔스 기능 때문에 적 미사일을 탐지, 추적, 파괴하는 일련의 작전개념인 '전략표적 타격'의 핵심 전력으로 꼽힙니다.

앞서 정부는 2014년 3월 24일에 열린 방위사업추진위원회에서 7조 4천억 원을 투입해 F-35A 40대를 구매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다만 F-35A 국내 도입 이후 전력화 행사를 개최할지는 아직 결정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난해 3월 말 F-35A 1호기 출고식에 대해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반민족적 범죄행위"라고 비난한 것을 비롯해 우리 정부의 스텔스 전투기 도입에 북한이 민감한 반응을 보여왔기 때문에 한반도 정세 상황에 따라서는 F-35A 국내 도입이 조용하게 진행될 가능성도 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