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경제

세종·부산 스마트시티 시행계획 확정…"교통공유·로봇도시로 조성

Write: 2019-02-13 12:00:50Update: 2019-02-13 14:43:55

세종·부산 스마트시티 시행계획 확정…"교통공유·로봇도시로 조성

Photo : YONHAP News

정부는 13일 세종시와 부산시에 들어설 스마트시티 시행계획을 확정했습니다.

스마트시티 사업은 세종 5-1 생활권과 부산 에코델타시티에 각종 신기술과 첨단 서비스를 집약하는 정책입니다.

시행계획을 보면, 총 274만 제곱미터에 이르는 세종시 5-1 생활권의 일부 구역이 공유차량과 첨단차량 운행 구역으로 지정됩니다.

이 구역에선 아예 개인소유 차량이 제한되며, 초소형 전기차, 세그웨이, 퀵보드 등의 차량 공유와 무인자율주행 셔틀버스 이용을 유도합니다.

개별 병원이 네트워크로 연결돼 개인 건강 자료를 모으고, 맞춤형 의료를 제공하는 시스템도 가동됩니다.

219만 제곱미터에 이르는 부산 에코델타시티에는 로봇이 주민들의 실생활을 돕는 다양한 시도가 이뤄집니다.

공용주차장에는 주차 로봇이 가동되고 물류이송 로봇이나 의료로봇 재활센터 등이 도입돼 시민들이 일상생활에서 다양한 로봇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이밖에 60메가와트 규모의 수소연료발전소와, 하천수를 이용한 수열에너지 시스템 등 신재생에너지 시설도 들어섭니다.

정부는 스마트시티 조성을 위해 각종 규제를 완화하고, 내년부터 3년 동안 2조 4천억 원을 투자한다는 계획입니다.

주민 입주는 2021년 말부터 추진됩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