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

검찰, '국가보조금 유용' 국기원 압수수색…회계자료 확보

Write: 2019-04-17 08:19:24Update: 2019-04-17 08:48:47

검찰, '국가보조금 유용' 국기원 압수수색…회계자료 확보

Photo : KBS News

국가보조금 수십억 원을 부당하게 쓴 의혹과 관련해 검찰이 국기원을 압수수색했습니다.

서울중앙지검 형사7부는 이달 9일 서울 강남구의 국기원 본부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국기원 회계자료 등을 확보했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확보한 자료를 바탕으로 국기원의 국가보조금 사용 내용 등을 분석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앞서 문화체육관광부는 올해 1월, 국민체육진흥공단과 합동으로 국기원 운영과 국가보조금 사용 내역 전반에 대해 합동 감사를 실시했습니다.

그 결과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3년간 오현득 전 국기원장의 권한 남용과 이사회의 비정상적 운영으로 인한 광범위한 부정행위를 적발했다고 밝혔습니다.

문체부는 이에 따라 지적사항 27건에 대해 국기원에 조치를 요구하고, 문체부 승인 없이 수익사업을 진행하는 등 법을 위반한 2건에 대해서는 지난달 검찰에 수사를 의뢰했습니다.

검찰은 문체부 감사 결과를 토대로 압수물에 대한 분석을 실시한 뒤 관련자들을 소환해 조사할 것으로 보입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