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

윤중천 체포 혐의 3개…'김학의 성범죄 혐의'는 일단 제외

Write: 2019-04-17 17:00:14Update: 2019-04-17 17:01:21

윤중천 체포 혐의 3개…'김학의 성범죄 혐의'는 일단 제외

Photo : YONHAP News

김학의 전 법무부차관 의혹 사건의 핵심 인물인 건설업자 윤중천 씨가 17일 체포됐습니다.

검찰은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와 알선수재, 공갈 등의 혐의로 체포 영장을 발부받았습니다.

우선 공소시효가 남은 개인 비리로 윤 씨의 신병을 확보한 뒤 수사를 벌이겠다는 계획입니다.

윤 씨의 개인비리도 상당한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적용된 혐의로 보면 사기 금액이 최소 5억원이 넘는 것으로 보입니다.

검찰은 윤 씨가 여러 업체에서 대표 직함을 얻어 활동했고, 공사 수주 등을 명목으로 돈을 얻어내 개인적으로 사용한 정황을 포착했습니다.

검찰은 윤 씨에게 돈을 뜯긴 복수의 건설업체 관계자들을 참고인으로 조사했습니다.

이와 함께 검찰은 관련 인허가를 받기 위해 윤 씨가 공무원에게 청탁한다는 명목으로 돈을 받은 사실도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윤 씨의 체포영장에는 김학의 전 차관과 관련된 뇌물이나 성폭력은 일단 제외됐습니다.

수사단 관계자는 조사가 시작된 지 얼마 되지 않아, 진행 단계에 따라서 현재 가능한 범죄사실로 영장을 발부받았다고 설명했습니다.

검찰은 윤 씨가 출석 요구에 응하지 않을 가능성이 크다고 판단해 체포에 나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검찰은 이르면 18일 윤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입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