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국제

북러 정상회담 진행 중…확대회담 종료 후 만찬

Write: 2019-04-25 17:45:59Update: 2019-04-25 17:55:20

북러 정상회담 진행 중…확대회담 종료 후 만찬

Photo : YONHAP News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블라디보스토크 극동연방대학에서 북러 정상회담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25일 회담은 1대1 회담으로 시작됐습니다.

1대1 회담은 짧게 진행될 것으로 전해졌지만 예상보다 길어져 2시간 가까이 이어졌습니다.

이어 우리 시간으로 오후 3시쯤엔 확대회담이 시작됐습니다.

확대회담에는 북한 측에선 리용호 외무상과 최선희 외무성 제1부상이 배석했고 러시아 측에선 세르게이 라브로프 외무장관 등이 배석했습니다.

확대 회담 모두발언에서 푸틴 대통령은 "한반도 정세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며 "한반도 정세가 앞으로 긍정적인 방향으로 발전되기 위해 제가 앞으로 뭘 해야 하는지도 의견을 교환했다"고 말했습니다.

김정은 위원장은 "이번 방러는 전략적으로 지역 정세 안정을 도모하고 공동으로 정세 관리하는 데 대해 심도있는 의견 나누는 데 목적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확대회담은 우리 시간 오후 4시 30분쯤 끝난 것으로 전해졌으며, 이어 만찬과 환영 공연이 진행 중입니다.

두 정상은 만찬에 앞서 선물을 교환하기도 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만찬장에서 "러시아는 한반도의 긴장완화를 위해서 지속적으로 노력을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김정은 위원장은 "푸틴 각하와 조러 친선 관계 발전과 조선반도와 지역 평화 안전 보장을 위한 문제들 그리고 공동 국제적 문제들에 대해 허심탄회하고 의미있는 대화를 나누다"고 화답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