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경제

취업자 17만 1천 명 증가...실업률 19년 만에 최고

Write: 2019-05-15 19:00:05Update: 2019-05-15 19:05:40

취업자 17만 1천 명 증가...실업률 19년 만에 최고

Photo : YONHAP News

통계청이 발표한  지난달 취업자 수는 2천703만 8천 명으로  1년 전보다 17만 천 명 늘었습니다.

정부가 올해 목표로 제시한 15만 명은 넘는 수치지만, 두 달 연속 20만 명 넘게 늘던  증가 폭이 소폭 줄어든 모양샙니다.

보건업과 사회복지서비스업, 교육서비스업 등에선  일자리가 늘었지만, 나아지던 도소매업의 일자리가 7만6천 개 줄어든 영향이 컸습니다.

제조업 일자리도 5만2천 개 줄어  13개월 연속 감소했습니다.

실업률과 고용률도 함께 악화됐습니다 지난달 실업률은 4.4%로  1년 전보다 0.3%포인트 올라 외환위기가 있었던 2000년 이후  19년 만에 가장 높았습니다.

실업자 수도 124만 5천 명으로  통계 작성 이후 가장 많았습니다.

고용률은 1년 전보다 0.1%포인트 떨어진 66.5%를 기록했습니다.

통계청은  지난달 공무원 시험 원서 접수에 따라  청년층을 중심으로 구직 활동 인구가 늘었고, 노인 일자리 사업 영향으로 취업 전선에 뛰어든 60대 이상도 늘어 실업률이 상승했다고 분석했습니다.

연령별로 보면  30대와 40대에서만 취업자가 줄었는데, 인구 감소를 감안한 지표인 고용률도 떨어져  일자리 사정이 나빠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