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과학

"벌써 한 여름이네"…이틀째 폭염특보 '광주' 32.2도

Write: 2019-05-16 15:39:40Update: 2019-05-16 15:42:08

"벌써 한 여름이네"…이틀째 폭염특보 '광주' 32.2도

Photo : YONHAP News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웃도는 때 이른 더위가 연일 이어지고 있습니다.

16일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를 기해 광주에 내려진 폭염주의보가 지속 중입니다.

자동기상관측장비(AWS)가 측정한 비공식 기록에 따르면 이날 광주 서구 풍암동의 기온이 32.2도까지 치솟았습니다.

그 밖의 지역 낮 최고기온은 담양 31.4도, 곡성 옥과 30.9도, 광주·구례·나주 30.7도 등을 기록했습니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 폭염 특보가 해제돼 17일 오후부터 전남 남서해안을 시작으로 비가 내리기 시작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비는 광주와 전남 전역으로 확대해 18일 오후까지 내립니다.

광주기상청 관계자는 "더위는 한풀 꺾이겠으나 내일도 아침과 낮의 기온 차가 매우 크겠다"고 말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