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문대통령 "헌법재판소, 국민들에게 마지막 보루로 여겨져"

Write: 2019-05-17 16:53:25Update: 2019-05-17 17:02:58

문대통령 "헌법재판소, 국민들에게 마지막 보루로 여겨져"

Photo : YONHAP News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오전 청와대에서 서기석·조용호 전 헌법재판관에게 청조근정훈장을 수여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환담 자리에서 "헌법재판소는 국민들에게 마지막 보루로 여겨진다"며 "헌법은 최고규범이면서 동시에 생활규범으로 국민들에게 가까이 다가왔다"고 말했다고, 청와대가 서면 브리핑을 통해 밝혔습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여러분의 노고 덕분에 우리 사회가 발전함은 물론 헌법재판소의 위상도 높아졌다"고 격려했습니다.

또 "지금까지 재판관을 하시느라 개인과 가족의 행복은 뒤로 미뤄놓았을 텐데 이제는 가족과 함께 소소한 행복을 누리시길 바란다"고 덧붙였습니다.

역대 헌재소장과 재판관들은 임기를 마치면 대통령으로부터 훈장을 받았습니다.

17일 서훈 수여식에는 노영민 비서실장과 조국 민정수석, 조현옥 인사수석 등이 함께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