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문대통령, "김정은 친서 흥미로운 대목 있어…6월 남북정상회담 불가능하진 않아"

Write: 2019-06-13 17:35:12Update: 2019-06-13 17:37:46

문대통령, "김정은 친서 흥미로운 대목 있어…6월 남북정상회담 불가능하진 않아"

Photo : YONHAP News

문재인 대통령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보낸 친서에 트럼프 대통령이 발표하지 않은 흥미로운 대목도 있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13일 솔베르크 노르웨이 총리와 정상회담 뒤 공동기자회견을 갖고 "김정은 위원장이 보낸 친서의 대강의 내용을 미국이 알려준 바가 있다" 이같이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이 발표한 이상으로 말할 순 없다" 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4차 남북정상회담과 관련해 "6월 중 회담이 가능한지 여부는 알 수 없다"면서도 "남북간 짧은 기간 연락과 협의로 정상회담이 이뤄진 경험도 있기 때문에 물리적으로 불가능하진 않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나는 시기와 장소, 형식을 묻지 않고 언제든 대화에 응할 준비가 돼 있다" 며 "그런 시기(6월 중)를 선택할지 여부는 김정은에게 달려있다"고 말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