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경제

지난달 중소기업 수출 0.7% 증가…5월 기준 역대 최고

Write: 2019-06-16 13:54:54Update: 2019-06-16 16:30:36

지난달 중소기업 수출 0.7% 증가…5월 기준 역대 최고

Photo : Getty Images Bank

지난달 중소기업 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소폭 증가하며 5월 수출 기준 역대 최고 실적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소벤처기업부가 발표한 '2019년 5월 중소기업 수출 동향'을 보면, 지난달 중소기업 수출액은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0.7% 증가한 93억 달러(11조 251억 원)로 집계됐습니다.

이는 5월 수출액 기준 역대 최고 기록으로, 지난해 11월 이후 감소세를 보였던 중소기업 수출이 지난 4월부터 반등해 2개월 연속 증가세를 유지했다고 중기부는 전했습니다.

지난달 수출 중소기업 수는 4만 5,113개사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761개사, 1.7% 증가했습니다.

국가별로 살펴보면, 최대 수출국인 중국에 대한 전체 수출은 크게 감소한 데 반해 중소기업 수출은 주력 품목인 평판디스플레이(DP)제조용 장비와 기타기계류의 수출 호조로 2개월 연속 증가했습니다.

지난해 기저효과 등으로 부진했던 베트남으로의 수출도 1월부터 5개월 연속 증가세를 유지하며 중소기업 수출을 견인했다고 중기부는 설명했습니다.

품목별로는 상위 10대 품목 중 화장품과 합성수지 등 4개 품목 수출은 감소했지만 평판DP제조용장비, 기타기계류 등 6개 품목은 증가했습니다.

특히 화장품은 중국 현지 기업들의 투자와 인수합병 등에 따른 시장 점유율 확대로 중화권 수출이 부진하면서 3개월 연속 감소세를 나타냈습니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미·중 무역전쟁 심화 등 어려운 대외 여건 속에서 중소기업 수출이 2개월 연속 증가한 것은 우리 중소기업들이 세계시장 진출을 위해 노력한 결과"라면서, "5월 발표한 '온라인 수출 확대와 한류를 활용한 신흥시장 진출 활성화' 정책 등을 통해 소기업 수출지원 대책을 속도감 있게 이행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추천 콘텐츠